?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5-07-04 10.56.14.png



프리방님 후기 ~~~~~~~~~~~~~~~~~~~~~~~~~~~~~~~~~~~~~~~~~~~~~~~~~~~~~~~~~~~~~~~~~~~~~~~~~~~~~~~~~~~~~~~~~~~~~~

7월 대회 후기
총 20명이 참여하여 1부와 2부 각 5팀으로 나누고 예선 풀리그 4경기 후 결선으로 1위 결승진출, 2-3위 플레이오프 경기를 하여
1부에서는 프리방-오메팀이 헐크-패더라를 물리치고 우승하였고 2부에서는 무대포-딴따라 팀이 소고수-시월팀을 꺽고 우승하였습니다.
뒷풀이파티에서 많이 참석하여 즐거운 시간을 가지고 성황리에 7월 대회를 마쳤습니다.
2부에서는 무대포-딴따라팀이 5연승으로 강력한 전력을 보이며 우승하였고 결승전은 타이브레이크까지 가는 격전을 치루었습니다.
무대포님과 알렉스님은 전날에 귀국하여 시차를 불구하고 참석하셔서 좋은 경기력을 보이셨습니다.
1부의 불참선수 누규, 리노, 썬더, 쿨런스, 나짱, 메스 들이 많아 3부그룹이 만들어지지 못했고 이에 원래 2부선수인 맛세, 버디님들이 1부에 배정되어 선전하였습니다.
1부는 격전으로 예선 1위 진출한 헐크-패더라팀도 마지막까지 예선 탈락과 1위 진출의 롤러코스트를 탔고 예선전 초반 2연승으로 기세를 잡던 제이-맛세는 2승2패팀간의 게임득실차로 4위로 예선 탈락하였습니다.
프리방-오메팀은 초반 2연패로 예선 탈락의 절벽에 손가락만 걸치고 간신히 버팅기고 엉겨붙어 이후 4연승으로 예선에서 진 헐크-패더라팀을 마침내 물리쳤습니다. 오메님은 처녀우승이라 감격이 더하실것 같고 결승전 후반부의 강력한 스토로크가 들어가면서 승기를 잡았습니다. 이제 참피온쉽 2연패로 9월대회까지 시원한 여름을 보낼수 있음에 감사하고 9월 대회마저 노려보겠다는 포부를 가져봅니다.

~~~~~~~~~~~~~~~~~~~~~~~~~~~~~~~~~~~~~~~~~~~~~~~~~~~~~~~~~~~~~~~~~~~~~~~~~~~~~~~~~~~~~~~~~~~~~~~~~~~~~~~~~~


1부 경기 요약

헐크-페더라님이 4-2로 경기를 이기고 있다가 6-4로 역전패를 당했습니다.


2부 경기 요약

소고수-시월님 조가 4-0으로 경기를 리더하다가 4-5로 역전 당하다기 6-5로 다시 리더 하다가 타이브레이크에서 패했습니다.








  • profile
    시월 2015.07.06 17:43

    ***이번 대회 찌라시 뉘~우스 **.

    • 시작 시간이 이른 시간이었음에도 불과 하고, 모두 미리들 나오셔서 편 짜는 시간도 넉넉했고, 독립 기념일이라서 현지인들은 모두 집에서 고기 꿔 먹는지, 하루 종일 눈치 안보고 즐거웠습니다.
    • 쿨런스 님은 오늘이 시합인줄도 모르고 느즈막히 쿨~하게 오셨다가, 룰루랄라 치나다, 쿨 ~하게 가셨습니다.
    • 올해 첨으로 '쌀도둑' 울랄라님이 와서 대회에 참여 하셨습니다. 했다하면 쌀을 타가던 전례를 깨고, 이번엔 예선 탈락 하셨습니다. 
    • 꼭 오시리라 믿었던 썬더님이 시합 당일 안 오셔서 의외 였는데, 우승을 위한 일념으로 전날 늦게 까지 한 특훈으로, 부상을 입으셨습니다. 다음날 오시긴 했지만, 빨리 쾌차하셔서, 고수가 하나둘 떠나가는 이 강호를, 한결 같은 오공의 패악함과 효웅 프리방의 세계정복으로 부터 막아주시길...
    • 예선전 첫 두경기를 내리 져서 이번엔 탈락 할것같던 프리방- 오메조가, 그 뒤로 다 이겨 버려서 우승 했습니다. 역시 오메님의 숨겨온 능력을 다시 한번 느끼게 하는 대회 였습니다.
    • 무대포님과 알렉스님은 전날 밤에 한국서 도착해서 바로 출전하는 열정을 보이셨습니다. 아직 시차가 오기 전이라서 그런지 멀쩡히 치다가 가셨습니다.
    • 1부 예선전에서, 헐크님이 사악한 손오공의 드롭샷을 걷어 올리려고 뻗친 라켓이 땅에 튀겨서,눈 두덩이가 찢어졋음에도, 결승까지 진출하는 투혼을 발휘 했습니다. ( 총알도 튕겨내는 헐크 가죽도, 자해시에는 스크레치가 날수 있음을 증명했습니다)
    • 두 달 동안 삼시세끼 부추먹으면서 체력과 우승에 대한 야망을 키워오신 소고수님이 결승까지 가서 아깝게 뒤집기 당했습니다. 이번 대회 파트너 였던 시월과 소고수는, 사이는 안 좋은데도 이상하게 승률은 좋은 파트너로 알려져 왔는데, 소고수님의 우승하는 모습이 보기 싫어서 시월이 일부러 말아먹었다는 설도 있습니다.
    • 한편 그 동안 회원들 먹거리(제과 빵, 토마토, 수박, 부추전, 호박전) 를 참 열성으로 챙겨주신 소고수님이, '올해의 함바집' 상을 수상 해서, 부상으로 식재료 더 사시라고 상품권을 받으셨습니다.
    • 이제 곧 우리곁을 떠나실 소나무님이 깜짝 방문을 하셨습니다. 제대로 인사도 준비 못했는데, 와서 게임도 하시고, 같이 뒤풀이 하시고 가셨습니다.
    • 그동안 2부에서 치매의 숙주이자 제왕으로 군림하던 까치님이, '자갈치의 지우개' 알렉스님께 무릎을 꿇었습니다. 한 플레이전의 점수도 까먹는 까치님도, 본인의 서브게임중에도 서브권을 까먹는 절대 지존의 왕림에 치를 떨었습니다.  주로 2부에서 서서히 퍼지고 있는  '테니스성 치매' 는 전염성은 약하되 한번 걸리면 완치가 거의 불가능 한것으로 알려졌는데요, 현제까지 확인된 확진자들은  알렉스,까치,시월,고무,버디  그리고 유일한 1부 페더라 선수 입니다. 새로 오신 버디님은 가입전, 다른데서 옮아오신것 같습니다.
    • 시합의 열기가 끝난 뒤에도, 너무 날이 좋아서 아주 늦게까지치다 간 선수들이 많았는데요, 제이,까치,치달님은 4시 반까지 쳐서 장장 10 시간을 논것으로 알려 졋습니다. 특히 그중 치달님은, 부인이 공항에서 픽업 기다리다가 지쳐서, 택시타고 집에 갔음에도, 끝까지 남아서 치다가는 열성과 '능력'을 보여줘서, 뭇유부남들의 부러움을 한몸에받앗습니다.

  1. 2017년 11월 23일 땡기마

  2. 2017년 10월 07~08일 다솔배 10월 장기 프로젝트 대회

  3. 2017년 07월 15일 2차 정기대회

  4. 2017년 05월 07일 1차 정기대회

  5. 2016년 11월 24일 4번째 대회 땡기마

  6. 2016년 09월 17일 3번째 대회 (볼트배)

  7. 2016년 07월 09일 두번째 대회(오메배)

  8. 2016년 05월 01일 제 1회 리노배

  9. 2015년 11월 26일 BKT 땡스 기빙 마스터스.

  10. 2015년 11월 01일 소고수배 ATP TOUR - 헐크, 소고수 우승

  11. 2015년 09월 20일 3차 프리방-오메배 대회

  12. 2015년 07월 04일 2차 프리방:딴따라배 - 1부 프리방:오메 우승, 2부 무대포:딴따라 우승

  13. 2015년 05월 02일 1차 모멘텀-리노 배

  14. 2014년 10월 12일 첫 개인전 (B 그룹)

  15. 2014년 09월 21일 3차 대회 (모멘텀-리노)

  16. 2014년 07월 12일 2차 대회

  17. 2014년 05월 11일 헐크-룰라라 첫 대회 우승

  18. 2013년 11월 30일 땡기마

  19. No Image 14Oct
    by 무대포
    2013/10/14 by 무대포
    Views 56 

    2013년 09월 29일 그룹대항전 - 프리방팀 우승

  20. 2013년 07월 20일 프리방-페더러 배 (프리방, 나달)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